월드비전, 추석 특식 키트 제작 봉사활동으로 추석 맞이 결식아동 후원

후원자 32명이 참석해 아이들을 위한 추석 특식 키트 360개 직접 제작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이 추석을 맞아 결식아동을 위한 ‘추석 특식 키트(KIT)’ 제작 봉사활동을 성료했다고 밝혔다.

월드비전이 후원자 32명과 함께 추석을 맞아 결식의 위험에 놓인 소외계층 아동들을 위해 추석 특식 키트를 제작했다 (사진=월드비전)

이번 봉사활동으로 열흘이나 이어지는 긴 추석 연휴 기간 결식의 위험에 놓인 소외계층 아동들이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도시락을 제공받게 되었다.

지난 23일 여의도 월드비전 본사에서 추석 특식 키트 제작 봉사활동에는 월드비전 후원자 32명이 참석해 아이들이 따뜻한 명절을 보내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추석 특식 키트 360개를 직접 제작했다. 추석 특식 키트는 추석 기간 식사를 대체할 수 있도록 햇반, 컵반, 참치, 햄, 김 등의 간편식을 비롯해 식용유, 과일 등으로 구성됐다.

이날 완성된 추석 특식 키트를 비롯해 총 1,856개의 추석 특식 키트는 오는 25일, 26일 이틀 동안 전국 11개 월드비전 지역본부를 통해 아동에게 전달된다.

월드비전 전영순 국내사업본부장은 “민족 대명절인 추석을 외롭게 보내는 아이들을 위해 추석 특식 키트를 비롯해 다양한 나눔 활동을 마련하게 됐다”라며, “아이들이 따뜻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의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월드비전은 이외에도 저소득층 아동들에게 따뜻한 추석 연휴를 선물하기 위해 월드비전 홈페이지를 통한 후원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이 캠페인은 9월 말까지 ‘세상에서 가장 착한 추석선물세트 보내기’ 또는 아동 정기후원에 참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