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T 신제품] 삼성, 기능 강회된 프리미엄 스마트 모니터 출시

삼성에서 새롭게 출시한 스마트모니터 (사진제공=삼성전자)

[이뉴스코리아 이정민 기자] 삼성전자는 7일, 스마트 기능이 대폭 강화된 프리미엄 스마트 모니터 ‘M7(32형, UHD)’과 ‘M5(32형·27형, FHD)’ 모델을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

이 제품은 기존 스마트 TV 플랫폼인 타이젠 OS 기반의 스마트 허브를 탑재해 PC 연결 없이도 모니터만으로 다양한 콘텐츠 서비스를 즐길 수 있는 신개념 제품이다. 모니터 한 대만으로 업무, 학습뿐만 아니라 다양한 콘텐츠 시청까지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스마트 기능이 대거 탑재되어 있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와이파이 연결을 통해 인터넷 접속이 가능하며, 물론 넷플릭스, 유튜브를 비롯해 웨이브, 왓챠 등 다양한 OTT 서비스를 지원해 영상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이 밖에 코로나 확진자가 다시 증가하면서, 많은 이들이 재개한 재택근무를 위한 기능도 있다, 원격 접속(Remote Access) 기능과 클라우드 서비스 MS Office 365를 지원해 스마트 모니터를 통해 재택근무도 편하게 볼 수 있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간편한 조작을 위해 빅스비(Bixby) 음성 인식이 가능한 리모컨을 제공하며, 스마트폰 등 다른 IT 기기와 디스플레이간 연결성도 대폭 강화했다.

스마트폰을 PC처럼 사용하게 해주는 삼성 무선 덱스(DeX)는 물론, 스마트폰의 화면을 모니터로 볼 수 있는 미러링(Mirroring) 기능과 함께 모니터에 터치하기만 하면 스마트폰 화면을 바로 연결해주는 탭 뷰(Tap View), 모니터 제품 최초로 애플 에어플레이2(AirPlay 2)까지 지원해 모바일 연동성을 한층 강화했다.

또한 USB C타입 포트를 통해 최대 65W 충전과 10Gbps 데이터 전송이 가능하며 USB 2.0과 블루투스 4.2 등 다양한 연결 기능을 탑재해 범용성과 편의성을 모두 갖췄다.

한편, 스마트 모니터는 주변 실내 환경에 맞춰 최적의 밝기와 색상을 자동으로 조정하는 기능(Adaptive Picture)과 시력 보호(Eye Saver) 모드가 있어 오랜 시간 사용해도 눈이 피로하지 않고 편안한 시청 환경을 제공해 시력에 대한 고민이 많은 이가 이용하기에 좋다.

이 밖에 슬림하고 세련된 디자인에 2채널 5W 스피커가 내장돼 외부 스피커 연결 없이 생생한 콘텐츠 경험이 가능하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하혜승 전무는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즐기는 소비자 니즈를 적극 반영한 제품이다. 삼성전자의 혁신적인 도전이 모니터 시장의 새로운 수요를 창출하고 소비자 삶의 질을 높여주는 스마트 환경을 제공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뉴스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