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EF 2020 국제 e스포츠 페스티벌 in 강남, 국가대항전 온택트로 개최

[이뉴스코리아 이정민 기자] 강남구와 국제교류연맹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IEF 2020 국제 e스포츠 페스티벌 in 강남 국가대항전이 오는 28일과 29일 온택트 방식으로 열린다.

한국과 중국 양국 정부의 공식 후원이 있는 이번 대회는 대학생들이 출전하는 e스포츠 대회다. 지난 2005년, 중국 베이징에서의 첫 대회를 시작해 매

비대면으로 펼쳐지는 국제 e스포츠 페스티벌 (사진제공=강남구청)

년 한국과 중국에서 번갈아 개최되는 전통이 생겼다. 올해는 강남에서 16회째 대회를 맞이한다.

지난해까지 펼쳐졌던, 각국의 선수들이 한자리에 모이던 방식과 달리 올해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부득이하게 온택트로 진행한다.

총 20개 참가국 선수단은 각각 현지 e스포츠 경기장에서 각자의 대회를 치르며, 모든 경기는 강남구청 공식 유튜브 채널과 주관방송사 KBS ‘myK’, 유튜브 ‘esports KBS’를 통해 생중계로 확인할 수 있다.

한국 대표 선수단은 온라인게임 리그오브레전드(LOL)와 배틀그라운드에서 각각 3개 팀, 하스스톤은 3명으로 꾸려졌으며, e스포츠 경기장 VSG 아레나에서 타 국가대표 선수단을 상대로 우승에 도전한다.

29일에는 대표 선수단과 전·현직 프로게이머의 빅매치 이벤트가 진행된다.

한편 강남구와 IEF는 VSG 아레나 경기 석에 개별 칸막이를 설치하고,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 조치에 발맞춰 방역에 전력을 기울였다. 방역의 일환으로 현장 출입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선수 및 관계자 외에 제한한다.

저작권자 © 이뉴스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