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독일 중소기업 대상으로 한 ICT 기업탐방 실시

[이뉴스코리아 이정민 기자] SK텔레콤이 한독상공회의소와 함께 독일의 중소기업 및 기관을 대상으로 자사의 5G, AI, 빅데이터 등 앞선 ICT 기술력을 실시간 영상으로 소개하는 랜선 ICT 기업탐방을 시행했다.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랜선 ICT 기업탐방 (사진제공=SK텔레콤)

이번 기업탐방 행사는 현재, 코로나19로 오프라인 해외 기업 탐방이 어려운 독일 중소기업들에 5G, AI, 빅데이터 등 SK텔레콤이 보유한 세계 최고 수준의 앞선 ICT 기술력을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 목적이다.

독일 브란덴부르크주의 15개 기업과 기관이 참석한 이번 탐방은 5G 네트워크 기반 영상 회의 솔루션을 활용해 약 1시간가량을 라이브로 진행했다.

이번 탐방에서 5G, AI, 빅데이터 등 자사가 보유한 ICT 기술에 대한 발표와 함께 미래 ICT 비전 제시를 위해 SKT가 설립한 대한민국 대표 ICT 체험관 티움(T.um) 원격 체험이 제공됐다.

탐방에 참석한 독일 기업 및 기관들은 온라인을 통해 미래 기술로 구현된 2047년의 미래 도시를 체험했다. 미래교통수단 하이퍼루프 탑승을 시작으로 우주관제센터, 홀로그램 회의실, 텔레포트룸 등 해저와 우주를 넘나들며 진행된 체험에서 참가자들은 앞으로 펼쳐질 미래 기술에 호평을 내렸다.

또한 참가자들은 초고속 네트워크와 인공지능 등을 이용한 우주와 지구 환경 모니터링, IoT 센서와 드론, AR(증강현실) 등을 통한 조난자 구조, 3D 메디컬 프린터와 감각 통신 등을 활용한 의료 활동 등을 직접 체험하며 인류와 지구가 겪을 문제에 ICT 기술이 어떻게 기여할 수 있는지 고민하는 시간도 가졌다.

SK텔레콤 송광현 실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해외 기업탐방이 어려운 상황에서 해외 기업들에 자사의 ICT 기술을 공유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시행했다.”라며, “앞으로도 대한민국의 앞선 ICT 기술을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뉴스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