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공유플랫폼-하나시스, AI 무인판매 시스템 특허 공유 협약 맺어

특허 공유 협약을 맺은 양사 대표 (사진제공=도시공유플랫폼)

[이뉴스코리아 이정민 기자] 도시공유플랫폼과 하나시스는 24일, 양사가 보유한 인공지능(AI) 무인판매시스템 특허를 공유하기로 합의하고 협약식을 맺었다.

하나시스는 지능형 시스템 쇼케이스에 도시공유플랫폼의 3세대 기술인 3.0Ver을 탑재한 인공지능 무인판매기 AISS Go를 개발해냈다. 도시공유플랫폼은 해당 무인판매기를 전국 소상공인 매장에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도시공유플랫폼은 지난 2018년 유인 1.0Ver 결제 시스템을 도입한 이후, 이를 활용해 유·무인 2.0Ver을 보완 출시하는 등 3.0Ver 기술을 만들어내기까지 지속해서 단계를 높여왔다.

국내 키오스크와 포스 제조 분야 1위 업체인 하나시스는 한국도로공사의 하이패스 자판기 시범사업과 무인점포 아이스크림 판매 시스템 구축사업을 도맡아 하는 등 꾸준히 사업의 범위를 넓혀왔다.

기존의 터치 방식만 이용하는 무인판매기가 아니라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반의 디지털 동반자형 무인 시스템, 다양한 결제기를 결합한 무인판매 시스템 등 무인점포 구성에 필요한 기술을 확보하고 연구개발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특허 공유 협약을 맺은 하나시스의 이정용 대표는 “이번 합의로 국내 무인점포 시장을 선도할 계기를 마련하고 나아가 글로벌 무인 유통사들과 경쟁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었다.”라며, “앞으로 기술 협업을 통해 한국형 무인판매 시스템 기술을 발전 시켜 나가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도시공유플랫폼의 박진석 대표 역시, “양사가 보유한 무인판매 시스템 관련 특허등록 4건과 출원 중인 12건, 앞으로 출원할 모든 특허를 공유하기로 했다.”라며, “이번 특허 공유뿐만 아니라 무인판매 시스템에 관심이 있는 업체들과 추가로 협업해 한국형 무인커머스 모델을 만들어 가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 이뉴스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