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 산업혁명 속 인플루언서 산업과 산업 간 융합 중요”, 김현성 인플루언서 경제산업협회 회장

[이뉴스코리아 심건호 기자] 지난 12월 6일 국회 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린 ㈜대한미디어그룹 이뉴스코리아 주최 제4차 산업·브랜드 중소벤처기업부상 자문위원 심포지엄에서 김현성 인플루언서 경제산업협회 회장이 ‘제조업을 살리는 인플루언서 산업’를 주제로 3분 스피치를 진행했다.

김현성 인플루언서 경제산업협회 회장(사진=심건호 기자)

김현성 대표는 4차 산업혁명의 여러 분야 가운데, 제조업과 인플루언서 산업의 융합과 시너지 효과에 대한 부분에 대해 언급하고 인플루언서와 산업 간 나아갈 방향을 제시했다.

김현성 대표는 “인플루언서, 영향을 미치려는 자는 책임을 져야 한다. 최근엔 선한 영향력을 어떻게 활용할 수 있을까 하다가 다국적 인플루언서를 모아 독도에 갔다. 좋은 콘텐츠가 제작 됐고 스스로에게도 뜻 깊은 행사로 기억에 남는다“라고 말했다.

이날 김현성 대표는 4차 산업·브랜드 중소벤처기업부상 4차 산업 경제 재도약 부문 4차산업경제재도약/문화예술사회공헌 부문으로 수상했다.

김현성 대표는 인플루언서 경제산업협회장으로 디지털 사회혁신연구소장을 역임하고 있으며, 전 서울시장 디지털 보좌관 직을 맡은 바 있다.

저작권자 © 이뉴스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