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대-㈜와이즈인컴퍼니, 빅데이터 기반 ‘스마트헬스케어 인재 양성’ MOU 체결

지난 14일 승학캠퍼스 창업관에서 열린 ‘동아대 LINC+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사업단-(주)와이즈인컴퍼니 MOU 체결식’ 모습. 왼쪽부터 박현태 부단장, 김원표 (주)와이즈인컴퍼니 대표, 박병권 단장, 류민호 경영정보학과 교수 (사진제공=동아대학교)

[이뉴스코리아 이재복 기자] 동아대학교 LINC+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사업단은 빅데이터분석 컨설팅 및 교육 전문 기업인 ㈜와이즈인컴퍼니와 빅데이터 기반 스마트헬스케어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14일 승학캠퍼스 창업관에서 열린 협약식엔 박 단장과 김원표 ㈜와이즈인컴퍼니 대표, 박현태 부단장, 류민호 경영정보학과 교수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향후 △스마트헬스케어 융합전공 교육과정 △맞춤식 온라인 콘텐츠 △헬스케어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개발 등에 관한 협력을 약속했다.

‘스마트헬스케어 융합전공’은 헬스케어 데이터 분석(경영정보학과)과 개인 맞춤 영양(식품영양학과), 개인 맞춤 약물(의약생명공학과), 개인 맞춤 운동(건강관리학과) 등을 각 학과가 특성에 맞춰 담당하며, 학문 간 경계를 넘어 수요자 데이터를 바탕으로 스마트헬스케어 분야 교육을 실시한다.

박 단장은 “동아대는 융합전공을 통해 혁신적인 교육과정과 방법, 이를 뒷받침할 수 있는 환경을 준비하고 있다”며 “이번 상호협력을 계기로 많은 전문가 및 기업과 협력을 강화해 빅데이터 분석 역량을 갖춘 헬스케어 분야 우수 인재를 배출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지난 7월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으로 선정된 동아대는 ‘스마트헬스케어 융합전공’을 신설, 경영정보학과·식품영양학과·의약생명공학과·건강관리학과 교수진을 중심으로 융합형 혁신교육에 앞장서고 있다.

저작권자 © 이뉴스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