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서울숲 청년소셜벤처 혁신경연대회’ 개최 (사진제공=소셜엔터프라이즈네트워크(SEN))

[이뉴스코리아 김지윤 기자] 오는 10월 30일 ‘제3회 서울숲 청년소셜벤처 혁신경연대회(이하 혁신경연대회)’가 성동구 주최, 사단법인 소셜엔터프라이즈네트워크(SEN) 주관으로 개최된다.

 올해로 3회째 개최되는 혁신경연대회는 성동구에서 개최하는 「서울숲 청년 소셜벤처EXPO」 행사의 주요 프로그램 중 하나로 사회 혁신가들의 참신한 사업 아이템을 공개발표형식을 통해 겨루는 대회이다.

소셜벤처란 창의성과 도전정신을 바탕으로 한 사업모델로 사회적 가치와 경제적 수익을 동시에 창출하는 기업을 뜻하는데, 성동구 성수동에는 전국 최대 규모의 소셜벤처 밸리가 형성되어있다.

이에 따라 성동구는 성장가능성이 큰 소셜벤처를 발굴하고 육성함은 물론 생태계 조성 지원에 큰 힘을 쏟고 있으며 ‘혁신경연대회’는 이러한 지원 정책 중의 하나이다.

이번 혁신대회는 미래 사회 혁신가를 지원하기 위해 준비되었으며, 9월 20일(금)까지 참가신청서를 받는다.

신청자격은 2016년 1월 1일 이후 설립한 소셜벤처 기업으로 유급근로자 수 중 청년의 비율이 50% 이상이면 지원가능하다. 참가신청서, 제출서류 및 접수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성동구청홈페이지 공고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혁신경연대회 및 서울숲 청년 소셜벤처 EXPO를 통해 지속가능한 전국 최대 소셜벤처 생태계 조성과 함께 청년사회혁신가 및 각계 각층 간 축제의 장은 물론 소통의 장으로 형성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행사를 주관한 소셜엔터프라이즈네트워크(SEN)의 이종현 상임이사는 “미래의 사회 혁신가들이야 말로 다가오는 새로운 시대의 필수적인 인재들이다”라며, “이번 혁신대회를 통해 인재들이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발판으로 삼아 사회에 긍정적인 시너지를 전달해 줄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혁신경연대회는 서류심사를 통해 본선진출 10개 기업을 선정하고, 오리엔테이션 및 기업별 멘토링 과정을 거쳐 혁신경연대회 당일(10월 30일) 공개 PT발표를 진행한다.

전문심사위원들의심사로 순위를 결정짓고 시상과 함께 사업개발비로 대상 1팀(2천만원), 최우수상 2팀(각 1천500만원), 우수상 3팀(각 1천만원), 장려상 4팀(각 500만원)에게 총 1억 원의 사업개발비를 차등 지원한다.

아울러 투자받기를 희망하는 기업에게는 투자연계와 관련된 포상혜택도 주어질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이뉴스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