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문화외교사절단 정사무엘 단장, 추석 앞두고 쌀기부와 나눔봉사

[이뉴스코리아 이경운 기자] 28일, 서울시 양천구 신정동에 위치한 무료급식소에서 한문화외교사절단(정사무엘 단장)이 추석을 앞두고 ‘사랑의 나눔 봉사’를 통해 지역 소외 어르신 대상으로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지난 7월 차스어학원 장채린 원장과 백년해로를 약속한 정 단장은 결혼식에 참여한 각 국 대사관, 국제기구 등 대표들과 뜻을 모아 결혼식 축의금 일부를 이웃과 나누는 봉사로 끼니 해결을 고민해야 하는 취약계층에게 작은 도움이 되고자 아내와 함께 쌀기부(300kg) 및 배식봉사활동에 나섰다.

한문화외교사절단 사랑의 쌀 나눔봉사 (사진제공=한문화진흥협회)

정사무엘 단장과 이번 봉사활동에 참여한 각 기관 임직원들은 쌀 배송, 정리, 배식, 설거지 등 모든 봉사과정에 직접 참여하여 250여명의 어르신 및 취약계층에게 배식지원, 급식소 청소 등 식사부터 마무리까지 함께하였다.

한문화외교사절단 사랑의 쌀 나눔봉사 (사진제공=한문화진흥협회)

정 단장은 “결혼 전 다짐한 나눔을 할 수 있게 도와주신 많은 분들과 함께해준 아내에게 감사하며, 작은 손길로 여러명과 나눌 수 있는 행복과 보람을 주변 많은 기관과 함께 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문화외교사절단 사랑의 쌀 나눔봉사 (사진제공=한문화진흥협회)

한문화진흥협회, 세계문화진흥협회, 한문화외교사절단, 대한민국 한복모델 선발대회, 코리아한복, 유스앰버서더 외교아카데미, 씨네픽스튜디오, 더블유타임즈 등의 기관에서는 무료급식소 배식봉사, 한국문화재지킴이 봉사, 환경 정화활동, 어르신 무료사진촬영 등 지속적이고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저작권자 © 이뉴스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