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협회, 2019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 설명회 개최

채용박람회 기업대상 설명회 개최 (사진제공=제약바이오협회)

[이뉴스코리아 이경운 기자] 오는 9월 3일 개최가 예정된 ‘2019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를 앞두고 참가기업들을 대상으로 각종 부스와 절차를 소개하는 설명회가 열리는 등 발걸음이 빨라지고 있다.

채용박람회 추진단은 24일 오후 서울 방배동 한국제약바이오협회 4층 강당에서 현장면접 등 부스 참여 기업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까지 현장면접 20개 기업과 채용상담 43개 기업 등 모두 63개 제약바이오기업이 신청한 상태이며, 채용설명회 현장에는 53개사 60여명의 회사별 채용박람회 담당자 등이 참석했다.

박람회에는 현장 면접을 보기로 한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그리고 상담겸 홍보를 진행키로 한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인공지능(AI) 신약개발지원센터 등 유관 기관 및 단체 6곳의 별도 부스도 마련될 예정이다. 24일까지 69개의 기업·기관 등이 참가 신청을 한 상태이며, 오는 26일 최종 부스신청 접수 마감을 하게 되면 최종 확정된다.

갈원일 협회 부회장은 이날 설명회에서 인사말을 통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제약바이오산업의 일자리 창출 역량을 대내외에 과시하고 우수한 인재를 산업계가 충원하는 채용박람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부스 신청 등 적극 동참해주고있는 여러분들께 감사드리며, 행사가 마무리되는 그때까지 실무 준비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를 덧붙였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한국보건인력개발원 등 3개 공동 주최단체 관계자 중심으로 구성된 채용박람회 실무추진단은 23일 협회에서 제6차 회의를 개최하고, ‘잡(JOB)아라! 청년 내 일(My JOB)!’을 공식 슬로건으로 결정했다.

‘잡(JOB)아라! 청년 내 일(My JOB)!’은 이번 채용박람회를 통해 청년 구직자들이 국민산업인 제약바이오산업에서 자신의 직업(JOB)을 구함으로써 밝은 내일을 손에 쥘 수 있다는 중의적인 의미를 담은 것이다.

한편, 채용박람회의 운영 사무국 역할을 맡은 행사전문기업 위두컴퍼니의 박상국 팀장은 설명회에서 1시간여에 걸쳐 AI 면접 체험관 신설을 포함한 행사 기본계획과 함께 부스 참여기업들의 필수 숙지사항을 설명했다.

박 팀장은 특히 박람회 당일 현장에서 면접을 진행하는 기업들의 경우 사전 이력서를 제출받아 서류 평가후 면접자를 선정한후 당사자들에게 면접시간을 확정 통보하는 등 관련 절차를 혼선없이 진행할수 있도록 사무국과의 충분한 사전 협의를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이뉴스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이뉴스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