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이웃, 따뜻한 동행’ 실천하다

월피동바르게살기위원회 이불 100개 후원 (사진제공=안산시)

[이뉴스코리아 추창호 기자] 안산시 월피동바르게살기위원회(위원장 시병철)는 지난 27일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위원들과 함께 이불 100개를 월피동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월피동바르게살기위원회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공모사업을 통해 선정된 사업비의 일부를 이불로 후원하는 ‘어려운 이웃, 따뜻한 동행’을 실천했다.

‘어려운 이웃, 따뜻한 동행’ 사업은 어려운 이웃을 살피고, 보살피는 사업으로 밑반찬 봉사, 이불 지원 등 복지욕구에 맞춰 앞으로 6개월간 지원될 예정이다.

시병철 위원장은 “나눔 실천의 뜻을 함께 모아준 위원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앞으로도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지속적인 봉사와 관심을 쏟겠다”고 밝혔다.

양영철 월피동장은 “월피동바르게살기위원회의 지속적인 후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후원해 주신 이불은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정성껏 전달하겠다”며 말했다. [이뉴코]

저작권자 © 이뉴스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