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글쓴이 포스트 작성자 손은경 기자

손은경 기자

773 포스트 0 댓글
머릿속에 정리되지 않는 생각이나 잔상 따위를 글로 적어내려가는 것을 좋아합니다. 글 속에는 개인의 목소리뿐만 아니라 새로움이 있고 발견이 있습니다. 모두에게 글에서 나오는 울림을 전달하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