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내 카페에서는 매장내 고객에게는 일회용컵 사용이 제한된다(사진=심건호 기자)

[이뉴스코리아 심건호 기자] 서울시내 #카페에서 #일회용컵 사용이 #제한되면서

머그컵과 텀블러 등의 컵 사용이 눈에 띄게 증가했다.

환경오염을 막기위한 이번 조치는 플라스틱과 일회용품 등에 대한 의식을 고취시키고 있으며

플라스틱 빨대와 포크, 스푼 등 카페내 다른 일회용품 사용에 대해서도

추가적인 대책이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이뉴코]